산림과 해양 어우러진 ‘안면도 지방정원’ 2단계 공사 착수

 


안면도 지방정원 조감도 / 충남도 제공 

충남도 건설본부는 안면송과 해수욕장으로 유명한 태안군 안면도에 ‘안면도 지방정원 조성’ 2단계 사업을 이달 중 착수한다고 14일 밝혔다.

2단계 사업은 태안군 안면읍 중장리에 지상 2층, 연면적 1,982㎡ 규모의 가든센터와 갯벌가든, 어린이 정원, 각종 특화정원 등을 조성한다.

가든센터는 1층에서 2층으로 연결되는 실내 정원 경사로를 조성해 숲속에 들어와 있는 것 같은 느낌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카페테리아, 정원용품 판매점 등 편의시설과 정원교육 및 가드닝 공간 등 체험존을 조성해 시민들에게 제공한다.

도 건설본부는 오는 2025년 상반기 공사 완료 후 시운전 등 과정을 거쳐 하반기 개관한다는 방침이다.

   

김병용 건설본부장은 “산림과 해양이라는 안면도만의 차별화된 주제와 기존 안면도 수목원 등과 연계된 지방정원을 조성할 것”이라며 “충남 관광의 필수 코스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Trả lời

Email của bạn sẽ không được hiển thị công khai. Các trường bắt buộc được đánh dấu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