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오패산 자락, ‘숲세권’ 단지 들어서···입체적 공원 조성

 


단지배치 계획안_오패산으로 연결되는 단지내 공원(오패산 터널 상부) / 서울시 제공 


강북구 오패산 자락에 풍부한 자연환경을 품은 쾌적한 주거단지가 조성된다. 

 

서울시가 강북구 번동 441-3일대 신속통합기획을 확정하면서 개발에서 소외됐던 대상지의 재개발이 본격화된다고 27일 밝혔다.

 

대상지는 반지하 등 노후주택 비율이 높고, 오패산 자락의 급경사지로 눈비로 인한 안전사고 위험 등 주거환경이 열악한 곳이다. 이에 시는 경사를 활용한 단지내 입체공원 계획 및 보행환경 정비 등 자연을 품은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단지 조성에 주안점을 뒀다. 이를 통해 대상지는 약 950세대, 최고 29층 규모의 쾌적한 주거지로 재탄생한다.

 

대상지는 노후 건축물(90.7%) 및 반지하주택(71%) 비율이 높은 주거환경이 열악한 지역임에도, 2013년 정비예정구역이 해제되는 등 개발이 잠정 중단된 바 있다. 또 오패산터널이 관통하며 산자락에 위치한 급경사 지형(최고 경사 14%)이다. 이에 안전사고의 위험성과 보행시 불편함이 컸다.

 

기획 내용에 따르면, 번동 441-3일대는 도심 속 공원을 품은 쾌적한 주거단지 조성을 목표로, 4가지 계획원칙을 담았다. 계획원칙은 오패산과 연계되는 단지내 입체공원 등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 구릉지 순응형 계획으로 옹벽없는 단지 조성 및 보행환경 개선 주변을 고려한 통경축 계획 등 오패산으로 열린 경관 창출 사업실현성을 고려한 용도지역 상향 등 도시계획 유연화이다.



단지배치 계획안_덕릉로변 쾌적하고 활력있는 가로환경 조성 / 서울시 제공 

 

먼저, 오패산 자락(오동근린공원)과 연접한 입지 특성을 고려, 오동근린공원이 단지까지 연계할 수 있도록 단지 중앙에 입체공원을 조성했다. 이를 통해 대상지는 대규모 공원을 품은 숲세권주거단지로 탈바꿈하게 되는 등 주민의 주거 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했다. 입체공원 구간은 현재 오패산터널의 상부(도로 및 주차장 등)로 대상지를 단절하고 주거환경을 저해했다. 이번 기획으로 오패산터널 상부에 입체공원을 계획해 오패산이 대상지와 연결되어 자연친화적이고 편리한 보행환경을 누리는 쾌적한 주거단지를 조성했다.

 

두 번째,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고자 했다. 경사순응형 대지조성 계획을 통해 대상지내 옹벽 발생을 최소화했고, 엘리베이터 및 계단 등 수직 보행동선을 계획해 보행약자를 배려했다. 또 대상지 서측에 있는 오동근린공원 진입통로를 구역계에 포함, 보행자 우선도로로 정비하고 단지내 입체공원에서 오동근린공원으로 직접 보행진입 등 보행친화 주거단지를 실현했다.

 

대상지 전면부 덕릉로변으로 공공시설 및 근린생활시설, 쌈지형 공지 등을 배치했다. 또 단지 내 부득이한 단차 구간은 공공시설,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활용함으로써 주민의 생활 편의성을 높이면서 위압감을 최소화하는 단지로 조성하고자 했다.

 

세 번째, 오패산로 및 덕릉로 등 주요 보행가로에서 오패산 조망이 가능하도록 단지내 공원과 연계한 통경축 계획 등 열린 경관을 형성했다. 특히 오패산 자락이 가려지지 않도록 단지 동측부는 오패산 해발고도(123m) 이내로 층수 계획을 수립하는 등 주변과 조화로우면서도 다채로운 도시경관 창출을 도모했다.

 

마지막으로 현재 대상지내 혼재된 용도지역을 하나의 용도지역으로 조정(3, 2(7), 1종주거 등3종주거)하고, 유연한 층수계획 등으로 주변과 도시계획의 정합성을 맞추면서 사업실현성을 증대하고자 했다.

 

조남준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대상지는 반지하 등 주거환경이 열악한 곳임에도, 경사지 및 오패산터널 입지 등 한계로 사업추진에 부침이 있었던 곳이라며, “이번 기획을 통해 개발에서 소외되었던 노후저층주거지가 입체공원을 품은 숲세권의 쾌적한 주거단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원활하게 사업이 추진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전날 열린 제23차 건축위원회에서는 전농 재정비촉진구역 도시정비형 재개발사업을 비롯해 총 4건의 건축심의가 통과됐다. 이번 심의에 통과된 곳은 전농 재정비촉진구역 도시정비형 재개발사업 신독산역 역세권 활성화사업 1458번지 일원 금호역 역세권 장기전세주택사업 서리풀 지구단위계획 특별계획구역A 신축사업 등 4곳으로 총 1,970세대(공공주택 392세대, 분양주택 1,578세대)의 공동주택이 공급되고, 공연장, 박물관 등의 문화시설 및 업무시설 등이 조성된다.


조감도안_오패산 자락을 품은 자연친화 주거단지 / 서울시 제공



단지 동측에서 바라본 스카이라인 계획안_오패산 및 주변을 고려한 스카이라인 계획 / 서울시 제공 

Trả lời

Email của bạn sẽ không được hiển thị công khai. Các trường bắt buộc được đánh dấu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