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어항 기본시설물 안전점검 완료!” 새 글

“2023년 어항 기본시설물 안전점검 완료!”

– 한국어촌어항공단, 2023년 국가어항(115개) 및 지방어항(74개)의 1,400개 어항 기본시설 안전점검 완료 –

한국어촌어항공단(이사장 박경철, 이하 공단)은 2023년 국가어항(115개항) 및 지방어항(74개항)의 1,400개 기본시설물을 대상으로 안전 점검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어촌어항법」 제58조에 따라 국가어항 기본시설물*의 현재 상태를 정확히 파악하고, 유지관리 및 시설물 보수 계획을 수립해 시설물의 내구연한 증진 및 재해예방을 목적으로 안전점검**을 수행하고 있다. 

* 방파제‧방사제‧파제제 등 외곽시설, 안벽‧물양장‧선착장 등 계류시설, 항로‧정박지‧선회장 등 수역시설 

** 중점관리시설 연 2회, 일반관리시설 연 1회

특히, 올해 공단은 115개 국가어항 중 28개항에 대해서는 정밀 안전점검*을 실시, 비파괴 측정기구 및 수중 조사 등을 통해 시설물의 내구성 상태와 손상 여부를 정밀하게 분석해서 시설물의 상태를 진단하였다.

* 국가어항 중점관리시설 : 4년마다 1회 이상, 국가어항 일반관리시설 : 6년마다 1회 이상 

향후 공단은 내년 2월 중 점검 결과를 집계 완료할 예정이며, 점검 결과에 따라 A~E등급을 부여해 유지보수의 우선순위를 결정하는 데 활용할 예정이다.

박경철 공단 이사장은 “공단이 관리하는 어항시설의 98% 이상이 안전 등급 C등급 이상으로 상시 유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며, “어항 시설물 안전점검을 통해 사전 위험 요인을 적기에 발굴·조치하여, 2차 피해를 최소화하는 등 안전한 어항 환경 조성을 위해 끊임없는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끝.

Trả lời

Email của bạn sẽ không được hiển thị công khai. Các trường bắt buộc được đánh dấu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