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현장 문제, 직업계고 학생이 해결한다

[교육부 12-07(목) 조간보도자료] (관계부처합동) 산업현장 문제, 직업계고 학생이 해결한다.pdf
0.65MB

 

  • 본선 진출 98개 직업계고 학생팀 전체, 아이디어 특허 출원 신청
  • 문제해결 아이디어 20건 기업에 기술이전, 기업은 학생들에게 장학금 지원
  • 우수 아이디어 50개 팀에 교육부장관상, 중기부장관상, 특허청장상 등 수여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이주호)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 이하 중기부), 특허청(청장 이인실)이 공동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회장 황철주)가 주관하는 「제13기 지식재산(IP) 마이스터 프로그램 수료 및 시상식」가 12월 7일(목) 대전 케이더블유(KW)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 IP(Intellectual Property) 마이스터 프로그램: 직업계고 학생들의 지식재산권(특허) 출원 및 기술이전 등을 지원해 문제해결 역량을 갖춘 인재로 성장을 지원하는 사업(2011년~)

 

‘지식재산(IP) 마이스터 프로그램’은 기업이 산업현장 문제를 발굴하여 과제로 제안하면 직업계고 학생들이 과제에 대한 아이디어를 내는 형태로 이루어진다. 학생들은 아이디어를 특허 출원하고 시제품도 제작하는 과정을 통해 기술인재로서 역량을 갖추게 된다.

 

올해는 33개 기업에서 산업현장 과제를 제안하였으며, 총 1,029개 학생팀이 아이디어를 신청하였다. 이 중 본선에 진출한 98개 팀에게는 지식재산 소양 교육 및 전문가 상담, 시제품 제작 등 지식재산 관련 심화 교육이 지원되었다.

 

지식재산 심화 교육 이후 변리사, 기업 관계자, 교수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최종 50개 팀의 아이디어가 수상작으로 선정되었다. [붙임1,2참조] 또한, 기업이 필요한 아이디어 20건은 기술이전이 확정되었으며, 기술이전료는 학생들에게 장학금으로 지원한다.

 

 

이날 행사는 시상식 및 수료식과 함께 장학증서 전달, 참여기업에 대한 감사패 전달, 우수 아이디어 사례 발표도 함께 진행된다.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2011년부터 시작된 지식재산(IP) 마이스터 프로그램이 직업계고 학생들의 창의성을 널리 알리는 축제로 자리매김하게 된 것 같아 정말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말하며, “지식재산(IP) 마이스터 프로그램을 통해 더 많은 직업계고 학생들이 창조적 자신감을 갖추어 나갈 수 있도록 관계부처와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밝혔다.

 

 

 

Trả lời

Email của bạn sẽ không được hiển thị công khai. Các trường bắt buộc được đánh dấu *